두 입자(입자와 그 반입자)가 아무리 거리가 멀어도 어떻게 순간적으로 의사소통을 할 수 있을까?
우주의 법칙에 대한 우리의 현재 이해에 따르면 빛의 속도보다 더 빨리 이동할 수 있는 것은 없다.
그래서 우리가 입자들 중 하나를 자극할 때, 왜 두 입자가 아무리 멀리 떨어져 있어도 정확히 동시에 반응하는가?
이 두 입자 사이에서 정보가 무한히 빠르게 이동하고 있는가, 아니면 여전히 어떤 근본적인 수준에서 같은 입자인가?
1996년 물리학자들은 물질의 한 조각이 동시에 두 곳에 있을 수 있다는 것을 증명했다. https://findarticles.com/p/articles/mi…
우리 우주가 이 복잡성의 물질로 구성되어 있다는 사실은 정말 놀랍다.

How can two particles (a particle and its antiparticle) communicate instantaneously, no matter how great the distance is between them? According to our current understanding of the laws of our Universe, nothing can travel faster than the speed of light, so when we stimulate one of the particles, why do both respond at the exact same time, no matter how far apart they are? Is information travelling infinitely fast between these two particles, or are they really still the same particle at some fundamental (quantum) level? In 1996, Physicists proved that one ‘piece’ of matter can be in two places at the same time: https://findarticles.com/p/articles/mi… The fact that our Universe is comprised of matter of this complexity is absolutely astounding.